김영봉 기자. 기사입력  2019/08/26 [19:43]
강다니엘, 정애연, 윤균상 유기견 구하기 청바지 기부 참여
그린볼 캠페인, ‘유기견 구하기’ 29일 바자회 진행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그린볼 캠페인 바자회  [제공=TOPASIA]    

 

[뉴스쉐어=김영봉 기자] 그린볼(Greenball) 캠페인의 유기견 구하기 바자회가 오는 29일 열린다.


여름 휴가철이면 급증한다는 유기견을 구하기 위한 프로젝트로 지난 7월 8일부터 한달간 입지 않는 청바지를 기부 받았다. 청바지 기부에는 일반 견주들을 비롯해 배우 정애연, 강다니엘, 뽀빠이엔터테인먼트 소속배우 김미경, 오나라, 오승현, 문원주, 윤균상, 김가은, 송지현과 임직원이 동참했다.


이날 행사에는 청바지 바자회, 반려견의 마음을 알기 위한 동물커뮤니케이터 펫타로 하랑과 함께하는 꽁냥꽁냥 교감하기 이벤트, 반려동물의 건강한 삶을 연구하는 곰곰연구소가 동참하며 반려견 손수건과 일러스트 작가 LUCA, SOO 엽서 증정 외 터블러 사용자들에게는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천원에 판매한다.


바자회 수익금 및 물품은 유기견 보호센타에 전달되며 유기견 예방을 위한 단편 영화 제작비로 사용된다.


그린볼 캠페인 “나는 쓰레기가 아닙니다(I’m ur family)”바자회는 상수동 스타카페 라부에노 야외 라운지에서 진행 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1월6일 컴백'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독보적 감성 더한 첫 정규앨범 ‘24’ 필름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