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쉐어 NewsShare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로맨스릴러 '캣퍼슨', '스타워즈' 시리즈부터 '인디아나 존스-블레이드 러너-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까지...영화 속 다양한 영화들로 예비 관객들의 호기심 자극

이지혜 기자 | 기사입력 2024/06/16 [14:43]

로맨스릴러 '캣퍼슨', '스타워즈' 시리즈부터 '인디아나 존스-블레이드 러너-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까지...영화 속 다양한 영화들로 예비 관객들의 호기심 자극

이지혜 기자 | 입력 : 2024/06/16 [14:43]

▲ 로맨스릴러 '캣퍼슨'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뉴욕을 넘어 전 세계를 뜨겁게 달구었던 동명의 원작 소설을 영화화한 로맨스릴러 '캣퍼슨'에 등장하는 다양한 영화들이 예비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기대감을 고조시킨다.[감독: 수잔나 포겔 '나를 차버린 스파이' | 출연: 에밀리아 존스 '코다', 니콜라스 브라운 [석세션] | 수입/배급: 판씨네마㈜]

영화를 사랑하는 ‘영덕후’ 관객들의 마음을 두근거리게 만드는 '캣퍼슨'만의 특별한 매력이 공개되어 눈길을 끈다. 영화 '캣퍼슨'은 갓 스물이 된 극장 알바생 ‘마고’가 고양이를 키우는 남자 ‘로버트’를 만나 설렘과 공포 사이, 심장이 멎을 듯한 데이트를 하게 되는 로맨스릴러.

고전 예술영화를 상영하는 극장의 아르바이트생 ‘마고’와 그 극장을 자주 방문하는 단골 관객 ‘로버트’의 만남과 사랑, 이별을 다루고 있는 만큼 '캣퍼슨' 속 영화들은 두 사람의 관계를 지속시키기도 하고 멀어지게 만드는 소재들로 작용하며 관객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가장 먼저 조지 루카스 감독의 1973년 작품 '청춘낙서'에 대한 농담을 계기로 서로의 전화번호를 교환하게 되는 ‘마고’와 ‘로버트’는 문자를 주고받으며 알프레드 히치콕 감독의 '사이코', 마틴 스콜세지 감독의 '택시 드라이버'와 같은 영화에 대한 이야기도 나눈다.

이어 첫 데이트에 함께 보는 영화로 '스타워즈 에피스도 5-제국의 역습'이 등장하며 '스타워즈'와 '인디아나 존스' 시리즈의 열렬한 팬인 ‘로버트’와 달리 ‘마고’는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을 좋아한다는 차이점을 엿볼 수 있다.

심지어 '블 레이드 러너'와 '스타워즈' 속 영상을 짜집기하여 ‘마고’에게 자신의 마음을 간접적으로 고백하는 ‘로버트’의 모습까지 등장하면서 영화를 사랑하는 영화팬들이라면 더욱더 즐겁게 '캣퍼슨'을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제39회 선댄스 영화제에서 월드 프리미어 초청으로 전 세계에 첫선을 보였던 '캣퍼슨'은 "로맨스릴러의 진화"(필링 필름), "올해 최고의 기대작"(더 플레이리스트), "역사상 가장 대담한 영화"(더 랩), "황홀한 난장판"(디사이더), "완전한 서스펜스 스릴러"(데일리 닷),

"의심할 여지없이 관객들을 사로잡을 영화"(할리우드 리포터) 등 주요 매체들의 극찬을 받은 것은 물론, 미국 대표적인 주간지인 '뉴요커'의 온라인판에서 역사상 최다 조회수인 450만을 돌파한 동명의 인기 단편소설을 원작으로 '나를 차버린 스파이'의 감독 수잔나 포겔이 영화화하여 영화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아카데미 작품상 수상작 '코다'에서 뛰어난 가창력과 연기력을 선보인 배우 에밀리아 존스와 에미상에서 [오징어 게임]과 경합하여 작품상을 수상했던 [석세션]에서 활약한 배우 니콜라스 브라운이 '캣퍼슨'에 함께 주연을 맡아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영화 속 영화 찾기라는 특별한 재미를 선사할 로맨스릴러 '캣퍼슨'은 다가오는 6월 19일부터 전국 극장에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캣퍼슨] 메인 예고편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서은광, 려욱 '어린왕자' 리메이크 음원 오늘(21일) 발매! 8년 만에 완벽 재해석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