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쉐어 NewsShare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울산시 의료기관 시민 곁 지켰다

울산지역 업무개시명령 대상 의료기관 휴진율 8.2%

박가람 기자 | 기사입력 2024/06/18 [20:57]

울산시 의료기관 시민 곁 지켰다

울산지역 업무개시명령 대상 의료기관 휴진율 8.2%
박가람 기자 | 입력 : 2024/06/18 [20:57]

▲ 울산시청


[뉴스쉐어=박가람 기자] 울산시는 6월 18일 대한의사협회의 집단휴진 결정에 따라 울산지역 총 642개 의원급 의료기관에 업무개시명령을 발령한 결과, 울산시 휴진 의료기관은 53개소로 휴진율은 8.2%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병원급 의료기관 40개소에 대해서도 전담관을 지정하여 확인한 결과 모두 ‘정상진료’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의원급 의료기관 휴진율이 10% 미만으로 나타남에 따라 시민들은 큰 불편없이 진료가 가능했다.

그동안 울산시는 대한의사협회가 6월 18일 집단휴진을 실시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시민들의 진료 불편 최소화를 위해 모든 역량을 총동원해 왔다.

먼저 김두겸 울산시장은 6월 10일 진료명령을 발령하고 ‘우리들의 가족을 지켜주십시오’라는 서한문을 통해 환자 곁을 지켜줄 것을 적극 요청한 바 있다.

이어, 12일 안승대 행정부시장이 의사회 임원진 간담회를 통해 집단휴진 자제 협조를 당부했으며, 13일 시민건강국장 응급의료센터 4개소 현장점검, 13~14일 병원급 의료기관 40개소 전담관 지정 및 현장방문을 통해 정상진료 유지를 요청해 왔다.

또한 6월 18일 의료공백 최소화를 위해 문여는 병·의원 실시간 관찰(모니터링) 안내, 병원급 정상진료, 보건소 오후 8시까지 연장 진료 등 비상진료 대책 강화에도 최선을 다했다.

울산시 관계자는 “시민과 환자 곁을 지켜주신 의료진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라며 “우리시는 앞으로도 지역 의료계가 시민과 함께 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서은광, 려욱 '어린왕자' 리메이크 음원 오늘(21일) 발매! 8년 만에 완벽 재해석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