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19/11/14 [16:44]
하남시, 정신질환 사례관리 업무 담당자 역량강화 교육
정신질환 이해 및 사례공유를 통한 사례관리 대처 능력 향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하남시는 시청 상황실에서 정신질환 사례관리 향상을 위해 동 사례관리담당자 및 민·관 사례관리 실무자 20명을 대상으로 맞춤형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사례관리는 경제·의료·고용·교육·주거 등 여러 분야에서 어려움에 처한 가구의 상황을 개선하기 위한 방법으로 정신질환자에 대한 이해를높이고 실무자들의 역량강화와 복지서비스의 질을 높이기 위함이다.

이번 교육은 정신질환 전문의인 강동성심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이원준 조교수를 초빙하여‘정신질환의 이해 및 접근방법, 상담기법’을 주제로 강의했다.

물건을 집에 가득 쌓아두는 저장 강박, 조현병 등의 정신질환, 알코올 중독 등 사례별 위기 개입방법을 알리고 질병이 가진 특성의 이해와 유형별 상담기법, 문제해결을 위한 단계별 목표와 과정도 소개했다.

정신질환 상담 ▷ 위험요소 제거 ▷ 심리, 욕구파악 ▷ 병원 등 전문기관 연계 ▷ 치료 ▷ 사후관리로 이어지는 과정에서 사례관리사들이 겪는 어려움과 대처관리 능력 향상을 위한 역량강화 교육이 진행됐다.

교육에 참석한 사례관리사는“평소 정신질환자에 대한 사례관리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이번 교육을 통해 슬기롭게 대응할 수 있는 방법을 알게 된 것 같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김윤한 복지정책과장은 “상반기 금융복지 역량강화교육, 하반기 알코올중독 및 정신질환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하여 다양한 복지욕구에 내실화를 기하게 됐다”며 “지속적인 시민 맞춤형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더보이즈, 데뷔 첫 유럽 4개국 투어 ‘DREAMLIKE’ 돌입, 첫 공연지 ‘독일’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