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기자 기사입력  2019/11/20 [08:07]
인천시교육청, 일반고 교육역량강화를위한 학교교육활동비 지원 확대
교육공동체가 함께 만들어가는 학생중심의 특색있는 교육활동비로 4억 예산 편성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건희 기자]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2020년도 일반고의 교육역량강화를 위해 ‘인천형 백교백색(百校百色) 교육활동’ 사업 예산 4억원을 편성하여 학교별로 학생중심의 특색있는 교육활동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2020년부터 모든 일반고등학교에 진로진학 맞춤형 예산 지원, 교수학습 예산 지원과 ‘백교백색 교육활동비’가 추가되어 교당 평균 2,500만원의 교육활동비가 지원될 예정이다.

이에 일선 학교에서는 학교별 학생의 적성과 진로 희망을 반영한 특색있는 교육활동이 기대되고 교육공동체(학생, 학부모, 교사, 지역사회)가 소통.교류하며 함께 만들어가는 교육활동을 통해 지역과 더불어 성장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

도성훈 교육감은 “고교학점제 전면 시행과 대입 제도의 꾸준한 변화 등 다변적 요소들이 산재해 있다”면서 “학생 진로적성 중심의 교육활동으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교실수업개선 및 미래형 스터디카페 구축 등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넷플릭스 '6언더그라운드' 팬이벤트, 라이언 레이놀즈 주인공 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