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희 기자 기사입력  2019/12/02 [07:35]
'레버리지', 김새론의 남자는 누구?
김권vs여회현! 삼각로맨스 폭발 예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정희 기자] ‘레버리지:사기조작단’의 김새론, 김권, 여회현의 틈새 삼각로맨스가 폭발, 시청자들에게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레버리지:사기조작단’가 종영까지 단 4화만을 남겨둔 가운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막내라인 김새론(고나별 역), 김권(로이 류 역), 여회현(정의성 역)의 틈새로맨스에도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공개된 스틸에는 아이컨택 중인 김새론, 김권의 투샷부터 여회현의 입술을 과감하게 터치하는 김새론의 모습까지 담겨 아직 향방이 결정되지 않은 삼각 로맨스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작전 현장에 함께 투입돼 액션 케미를 뽐내 온 김새론, 김권이 마주보며 웃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보는 이들을 설레게 한다. 김권은 자상하게 김새론의 어깨를 토닥이며 힘을 불어넣어주고 있다.

이에 김새론은 러블리한 미소를 지으며 김권을 바라본다. 무엇보다 서로를 향한 믿음이 담긴 아이컨택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투닥 케미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김새론, 여회현의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여회현은 입가에 크림이 묻은 채 깜짝 놀란 모습이다.

이는 여회현의 입술을 과감하게 터치하는 김새론의 손길 때문. 심장이 쿵 떨어진 듯한 여회현의 눈빛과 그를 바라보는 김새론의 모습이 관심을 모은다.

특히 이들은 목숨을 건 작전 속에서 틈새 삼각 로맨스를 폭발시킬 예정이다. 과연 남은 4화동안 김새론, 김권, 여회현에게 무슨 일이 벌어질지, 김새론의 마음은 어디로 향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레버리지’ 제작진은 “이번 주 방송에서 김새론, 김권, 여회현의 틈새 삼각 로맨스가 폭발한다. 믿음직한 파트너로 함께 작전 현장에 투입돼 최고의 호흡을 선보이는 김새론, 김권의 모습부터 카페 데이트를 즐기는 김새론, 여회현의 모습이 담긴다.

이와 함께 세 사람 사이에 미묘한 기류 변화가 진행돼 시청자들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들 예정이다. 세 사람이 보여줄 틈새로맨스를 기대해 달라”라고 전해 기대감을 상승시켰다.

한편 나쁜 놈만 골라 터는 선수들의 정의구현 사기극 ‘레버리지’는 매주 일요일 밤 10시부터 TV CHOSUN에서 2회 연속 방송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더보이즈, 데뷔 첫 유럽 4개국 투어 ‘DREAMLIKE’ 돌입, 첫 공연지 ‘독일’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