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19/12/06 [15:36]
양평양동 일반산업단지 공영개발위한 경기도시공사와 업무협약
산업단지 조성을 통한 동부권 활성화 본격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양평군은 경기도시공사와 양평양동 일반산업단지의 공영개발을 통한 공동 사업시행을 위하여 양평군청에서 5일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협약식에는 정동균 양평군수 및 산업단지 조성 관련 부서장과 이헌욱 경기도시공사사장 및 관계자 등이 참석하여 양평 일자리 창출의 전초지 및 동부권 미래성장의 발전 동력이 될 산업단지 조성을 위하여 일반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2017년부터 군과 도시공사는 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업무협의를 시작으로 도시공사의 사업 타당성 조사, 군의회 사업 참여 동의 및 경기공사 이사회의 심의를 통과하면서 양동산업단지 개발이 가시화 되었다.

양동산업단지는 약 60,000㎡ 규모의 단지 조성으로 총사업비는 115억(추정액) 상당이며, 군과 도시공사가 20:80의 사업지분으로 투자하게 된다.

2020년 상반기 중 조사 설계 용역 및 산업단지 지정 계획 반영, 관련기관 협의, 주민의견 청취를 위한 합동설명회 등의 행정절차를 거치고, 2021년 산업단지계획 승인을 받아 사업 착수 및 보상업무를 진행하며 2022년 공사 착공 및 준공으로 2025년까지 분양 . 입주 완료 할 예정이다.

양평군 관계자는 “양동산업단지의 공영개발은 양평 동부권 산업클러스터 형성의 초석이 될 것이며, 지속적인 산업단지 배후시설 확보를 통하여 신규 경제인구의 유입과 사업체수 증가를 통한 군의 균형발전을 견인하고 기업의 신규 투자를 유발할 수 있는 성장거점의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전하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비투비 임현식, 첫 번째 콘서트 라이브 실황 담긴 LP 발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