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19/12/12 [16:12]
평택시, 고덕국제화계획지구 스마트시티로 만든다!
스마트도시사업협의회 개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고덕국제화계획지구 스마티시티 구축을 위한 ‘스마트도시사업협의회’를 11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위원장인 이종호 평택시 부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 시의원, 학계전문가로 구성된 ‘스마트도시사업협의회’ 위원 17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덕국제화계획지구 스마트시티 진행사항이 집중 논의됐다.

스마트시티는 정보통신기술을 이용, 도시 생활 속에서 유발되는 교통·환경·주거문제와 시설 비효율을 해결해 시민들이 편리하고 쾌적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하는 사업으로 고덕국제화계획지구 스마트시티는 1단계 서정리 역세권 중심으로 개발, 2단계 행정타운 중심으로 개발, 3단계 국제교류특구 중심 개발로 나뉘어 2025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진행하고 있다.

회의에서 협의회는 한국토지주택공사에서 스마트시티 기본 시설인 교통정보·방범·재난서비스도 중요하지만 시민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안심귀가 앱 개발, 공공 와이파이 설치 확대, 미세먼지알리미 서비스 등을 더 확대할 것을 한국토지주택공사에 요구했다.

또한 고덕국제화계획지구 내에 스마트시티를 통합 운영할 수 있는 스마트도시 통합센터 건립도 지속적으로 요구하고 있다.

스마트도시사업협의회 위원장인 이종호 부시장은 “이번 회의가 평택시 스마트시티의 초석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한국토지주택공사에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우주소녀 유닛 쪼꼬미 루다X다영, 귀여운 한복 자태+훈훈한 한가위 인사 “안전한 추석 되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