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희 기자 기사입력  2020/01/20 [13:40]
산업부, 2020년 에너지 기술개발에 9,163억 원 투자
에너지전환 뒷받침을 위한 16대 중점분야에 90% 이상 집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정희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1.21.(화) 2020년 에너지기술개발 실행계획을 확정하고, 89개 신규지원 대상과제를 공고하였다.

올해 에너지 기술개발 사업은 16대 중점투자 분야에 90% 이상을 집중하고, R&D 全 주기 안전관리 체계를 강화하며, 기술 융복합 촉진을 위한 대형 플래그쉽 과제 추진에 초점을 두었으며,제3차 에너지 기본계획(‘19.6.), 제4차 에너지 기술개발 계획(’19.12.) 등 지난해 발표된 주요 국가 에너지계획의 전략을 반영, 에너지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한 기술기반 마련도 지속할 계획이다.

2019년 정부는 신재생에너지 기술.산업 경쟁력 강화, 기술 융복합 시장 선점 등을 위한 에너지 기술개발에 7,710억원을 투자하였다.

그간의 기술개발을 통해 2019년에는 차세대 태양광전지 세계 최고 효율 달성, 270MW급 대형 가스터빈 국산화 성공, 화력발전소 미세먼지 집진 효율 10배 향상기술 개발의 성과를 도출하였다.

다만, 에너지 R&D 실증과제의 대형화 추세에 따라 기술개발 과정에서의 안전관리의 필요성이 크게 대두되었고,기술개발 과제가 지나치게 소형화.파편화되어 기술 융복합 시대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어렵고, 낮은 사업화율 등 기술이 시장.수요와 연계되지 못하는 점도 개선이 필요한 부분이다.

특히, 에너지전환 가속화, 新사업 등장 등 에너지산업 생태계 변화에 따라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기술개발 전략이 요구되고 있다.

2020년 산업부는 에너지 기술개발에 전년대비 19.1% 증가한 9,163억원을 투입하고, 이 중 2,021억원을 신규과제에 투자할 계획이다.

2020년 에너지 기술개발의 추진 방향은 다음과 같다.

① 에너지전환과 에너지산업 생태계 변화를 뒷받침하기 위해 16대 중점기술 분야를 집중 육성한다.

이를 위해 신규과제의 95%(예산 기준, 1,928억원)를 16대 중점기술* 분야에서 선정하는 등 同 분야에 대한 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중장기 기술개발 로드맵’(‘19.12.)에 따라 16대 중점기술 분야의 경쟁력 제고를 위한 신규과제 발굴.기획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② 기술 융복합에 대응하고, 보다 효과적인 기술개발 추진을 위해 산.학.연이 협력하는 대형 플래그쉽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우선 올해부터 16개 대형 플래그쉽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①에너지다소비 업종별 맞춤형 스마트 FEMS 개발(60개월, 354억원 내외), ②MW급 부유식 해상풍력 시스템(60개월, 290억원 내외), ③건물 외장재·설비 융복합 기술개발 및 성능평가 체계(60개월, 300억원 내외) 등

대형 융복합형 과제 발굴.기획을 위해 ‘기술센싱 그룹’을 운영하고, 사전타당성 조사 도입 등 과제기획 절차도 개선할 계획이다.

③ ‘안전관리형 과제’ 지정 등을 통해 기획부터 평가까지 기술개발 全 과정에서의 과제 안전관리를 강화한다.

신규과제 중 기술개발.실증 과정에서 중점적인 안전관리가 필요한 26개 과제는 ‘안전관리형 과제’로 지정하여 별도 관리한다.

안전관리형 과제는 안전관리 사항 등을 기술개요서(RFP)에 명시하고, 선정평가 시 안전성 검토결과를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또한, 위험물질을 취급하는 과제는 전문기관의 정기점검을 받도록 하고, 과제종료 후 5년간 안전책임자를 지정하여 관리하게 하는 등 과제 시작부터 종료 이후까지 밀착 관리할 계획이다.

여타 과제에 대해서도 작년 연말에 개정된 산업기술혁신사업 공통운영요령 등 관련 규정에 따라 기획부터 평가까지 과제 全 과정에서의 안전관리 책임을 강화한다.

④ 에너지산업 생태계 변화에 부응하고, 기술의 사업화를 촉진하기 위해 기술과 시장.수요와의 연계를 강화한다.

이를 위해 신규과제 중 50개 과제는 기술 수요자인 에너지공기업 또는 대기업이 참여하는 ‘수요연계형 기술개발’로 기획하였다.

①계통연계 PCS 신뢰도 향상 핵심기술 개발 및 실증(대기업) ②원전해체 이동식.모듈형 액체폐기물 처리설비 시제품개발(공기업), ③발전용 가스터빈 혼소용 연료노즐 및 연소기 개발(대기업, 공기업) 등

또한, ‘기술혁신형 에너지강소기업 육성사업’(17억원)을 새롭게 도입하여 에너지 분야 벤처기업의 성장과 에너지산업에서의 새로운 사업모델 창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⑤ 인력양성 등 에너지산업의 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투자도 지속한다.

에너지신산업 융복합 인재 양성을 위해 ‘에너지융합 대학원’을 선정(‘20~’24, 총 50억원)하고, 에너지산업의 해외진출 확대를 위해 신남방.신북방 국가들과의 기술협력도 강화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공고와 관련한 상세한 사항은 산업부 홈페이지와 한국 에너지기술평가원의 홈페이지 등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2~3월 중 사업계획서를 접수한 후 선정평가*를 통해 사업수행자를 확정하고, 4월말까지 협약을 통해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공고내용, 과제 신청방법, 향후 일정 등에 대한 안내를 위해 1월 31일과 2월 6일 이틀에 걸쳐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우주소녀, 데뷔4년6개월 만에 첫 유닛 ‘쪼꼬미’ 결성→커밍순 이미지 오픈…오는 10월 7일 앨범 발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