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희 기자 기사입력  2020/01/31 [12:26]
학·연·관·군 협업으로 강원·영동 양간지풍과 대설 원인을 밝힌다!
기상청, 2020 강원·영동 공동 입체기상관측 시행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정희 기자] 기상청(청장 김종석)은 2월 1일(토)부터 4월 30(목)까지 3개월간 학·연·관·군이 협업하여 강원·영동지역의 공동 입체기상 관측을 수행한다.

이번 입체기상관측은 동서 폭이 좁고 가파른 산지와 바다를 접하고 있어 위험기상이 빈번하게 발생하는 강원 영동지역의 기상 특성 분석 및 기상관측 자료 확보를 통해 예보 정확도 개선을 위해 마련됐다.

강원지방기상청은 3차원 기상관측 자료를 확보하고자, 지난해부터 공동 입체기상관측을 추진한 바 있다.

이번 입체기상관측에는 기존 관측망 외에 △기상항공기(나라) △기상선박(기상1호) △기상관측차량 등이 동원되어 강원 영동지역과 동해안의 지상·해상·상층 3차원 기상관측 자료를 확보한다.

특히, 지난해 봄철 대형산불 원인 중 하나였던 강풍(양간지풍)을 분석하기 위해 백두대간을 중심으로 △풍상측(바람이
불어오는 쪽) △정상 △풍하측(바람이 불어가는 쪽)까지 입체기상관측을 확대하여 시행한다.

이번 입체기상관측은 강원지방기상청·국립기상과학원 공동 주관으로, 14개 기관*이 참여하여 78종 720대에 달하는 다양한
기상관측 장비를 동원해 여러 기상요소를 동시에 관측한다.

*14개 기관: 강릉원주대학교, 공군제18전투비행단, 해군제1함대, 동해해양경찰서, 동해수산연구소, 동부지방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동해안산불방지센터, 강원도, 기상청 관측기반국, 강원지방기상청, 국가기상위성센터, 기상레이더센터,
국립기상과학원

△강원지방기상청은 레윈존데* 등의 특별관측과 모든 입체기상관측자료를 수집하여 공유하며, △국립기상과학원은 기상
항공기로 동해 중부 해상 상공에서 드롭존데를 낙하하여 낮은 고도의 기상관측을, △강릉원주대학교는 레윈존데, 풍향·풍속, 운고 등을 관측한다.

*존데 : 상층 대기의 △기온 △기압 △습도 △바람 등을 관측하는 기상관측 장비로 지상에서 관측장비(존데)를 풍선에 매달아 띄워 상층 30km까지 관측하는 레윈존데와 항공기로 상공에서 낙하하여 관측하는 드롭존데가 있다.

△기상레이더센터 △공군제18전투비행단은 기상레이더 관측을, △해군제1함대 △동해해양경찰서 △동해수산연구소는
동해 중부 해상에서 기상을 관측한다.

관측결과는 동해안 양간지풍과 강원·영동 대설 메커니즘을 이해하고 개념모델을 구축하는데 활용할 예정이다.

김종석 기상청장은 “이번 공동 입체기상관측을 통해 확보한 상세한 기상관측 자료가 대설, 강풍, 산불, 호우 등 위험기상의
감시 및 예측성을 높여 자연재해 예방과 지역 안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됩니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여자)아이들, 신곡 'Oh my god' 콘셉트 이미지 공개... 새하얀 '라이(Lie)'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