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기자 기사입력  2020/03/26 [10:04]
부산시, 클린에너지 기업 육성으로 에너지 산업 경쟁력 높인다
‘클린에너지 도시, 부산’, 「2020년 클린에너지기술 혁신기업」 모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건희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한국남부발전㈜(이하 ‘남부발전’), (재)부산테크노파크와 함께 ‘클린에너지기술 혁신기업 육성사업’을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클린에너지기술 혁신기업 육성사업’은 에너지 기술 리딩기업을 발굴하여 신재생에너지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사업 시행 최초연도인 2018년 1억5천만 원보다 대폭 증액된 총 6억 원(부산시 4억, 남부발전 2억)의 사업비로 20여 개 기업에 기술개발, 마케팅 등을 지원한다.

신청대상은 주 사업장이 부산인 중소․중견기업 중 태양광, 풍력, 바이오, 수소·연료전지 등 신재생 관련 기업 또는 부산시와 부산테크노파크가 선별한 클린에너지 핵심 기술리스트에 해당하는 기업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3월 27일부터 4월 10일까지 신청서 등을 (재)부산테크노파크(☎051-320-3531)로 방문 또는 우편으로 신청하면 되고, 자세한 내용은 부산시(www.busan.go.kr)와 부산테크노파크(www.btp.or.kr)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신청기업 중 서류평가, 발표평가, 현장 실태조사 등 심사를 거쳐 7~10개사를 선정해 ▲인증패 수여(인정기간 3년) ▲ 지원사업 참여기회 부여 등의 혜택을 준다. 또한, 선정된 전체 기업(기 선정기업 포함) 중 평가를 통해 20여 개사의 기업을 선정, 기업당 3,000만 원 이내로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까지는 선정된 기업 전부를 지원했지만, 올해는 성장 잠재력 있는 기업을 중점 육성하기 위해 선정절차 및 평가기준 등을 강화하고 선정 기업 중 20여 개사를 선별하며, 기업당 지원 금액은 1천5백만 원에서 3천만 원으로 높였다.

한국남부발전 관계자는 “부산지역 대표 에너지 공기업으로써 지역의 클린에너지 관련 기업과의 상생협력 기반을 조성하고, 지역 중소기업이 기술경쟁력을 높여 강소기업으로의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 사업으로 지난해에는 3억8천만 원의 사업비로 25개사를 지원하여 국내 매출 324억 원, 수출 503만8천 달러, 신규고용 44명을 달성하는 등 성과를 거두었다”라며, “올해는 기업지원비 확대 등 집중 지원으로 에너지 신산업 육성, 클린에너지 보급․확산 가속화, 산업생태계 성장의 선순환 구조가 완성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24일 컴백! ‘슈퍼 루키’ 크래비티, 'THE NEW DAY WE STEP INTO' 트랙리스트 공개… 세림-엘런 첫 랩메이킹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