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20/04/02 [21:15]
김포시, 계양천 산책로 및 가현산 숲길 이용 전면 통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위해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강조되고 있는 만큼 봄철 개화기를 맞아 봄꽃 축제지에 상춘객 인파가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계양천 산책로와 가현산 숲길을 3일(금)부터 12일(일)까지 10일간 전면 통제한다고 밝혔다.

계양천 산책로는 걸포동, 사우동, 북변동 구간을 3일(금)부터 12일(일)까지 10일간 통제할 예정이며, 가현산 숲길은 인파가 집중되는 3일(금)부터 5일(일), 10일(금)부터 12일(일)까지 6일간 주요 진입로를 폐쇄해 전 구간 출입을 통제한다.

이번 조치는 지자체장이 감염병 예방을 위해 여러 사람의 집합을 제한하거나 금지할 수 있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49조(감염병의 예방조치)에 따른 것이다.

김포시는 통제기간 동안 입구 등 주 진입로에 폐쇄를 안내하는 현수막과 진입 방지 안전 휀스를 설치하고 전문 안전요원을 배치해 방문객의 출입을 통제할 계획이다.

서승수 공원녹지과장은 “장기간 지속되는 코로나19 발생 상황의 심각성을 고려해 이 같은 조치를 취하게 됐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통해 하루빨리 소중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큐브 엔터테인먼트, 공식 글로벌 팬사이트 'U CUBE' 애플리케이션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