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희 기자 기사입력  2020/04/08 [07:51]
'미스터트롯' 김호중 팬카페, 코로나 극복위해 2억원 쾌척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정희 기자] 트로트가수 김호중의 팬카페 '트바로티'의 팬덤 '아리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성금 2억원을 쾌척했다.

7일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아리스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대구 지역에 위로와 보탬이 되고 싶다며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원여를 전달했다.

또 아리스는 김호중을 배출한 김천예고와 서수용 선생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1억여원의 성금도 전달했다. 김천예고의 어려운 환경에서 예술 공부를 하는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사용된다.

아리스는 "김호중의 선한 영향력에 동참하고 그의 꿈을 함께 이룬다는 의미로 2만4000여명의 회원들이 기쁜 마음으로 나눔에 동참했다"며 "김호중이 유년기를 보냈던 대구 시민들에게 응원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고 했다. "이틀 만에 1억이 넘는 성금이 모아졌고, 지난 3월 23~27일 진행된 모금기간 5일 동안 총 2억여 원이 넘는 성금을 모았다"고 덧붙였다.

김호중은 최근 종방한 '미스터 트롯'에서 4위를 차지하면서 인기를 누렸다. 리메이크 곡 '너나 나나' 발매와 새 앨범 준비에 한창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큐브 엔터테인먼트, 공식 글로벌 팬사이트 'U CUBE' 애플리케이션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