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한 기자 기사입력  2020/07/16 [14:22]
창원시, ‘일회용컵 대신 텀블러로’ 환경캠페인 전개
공공기관 일회용품 사용 안하기, 텀블러 사용하면 음료 할인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한 기자]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9월까지 코로나19 확산으로 일회용품 규제가 한시적으로 완화되어 일회용품 사용이 급증함에 따라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환경보호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 해에 이어 두 번째다. 작년에는 음료 테이크아웃을 자주하는 공무원이나 일회용품 줄이기를 적극 실천할 직원들을 대상으로 텀블러를 배부하여 사용하게 하였다.

이번에는 작년에 텀블러를 받아 간 공무원에게 텀블러를 반드시 사용하도록 독려하고, 부서장 책임하에 일회용품 사용 안하기 자체 교육과 상시 관리로 자율참여를 유도하는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시청 주변 커피전문점 일회용품 사용실태를 조사하여 텀블러 휴대시 음료가격을 할인해 주도록 권고하고, 텀블러 사용시 가격할인 안내문을 부착하여 일회용 플라스틱컵 사용을 줄여 나가기로 하였다.

김동주 자원순환과장은 “코로나 19로 폐플라스틱류와 폐비닐류가 증가하고 있는 실정으로 시민 모두 일회용 플라스틱 컵 사용을 줄여 나가 기후변화 위기에 대응할 수 있도록 일회용품 안쓰기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소유, 오늘(1일) ‘온앤오프’ 출격! 화끈 먹방→수준급 웨이크 서핑 실력 건강美 넘치는 라이프 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