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봉 기자. 기사입력  2020/09/14 [22:22]
가수 최효인, 카카오M 레이블 ‘플렉스엠’과 공동 전속 계약 체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가수 최효인  [제공=플렉스엠] 

 

[뉴스쉐어=김영봉 기자] 가수 최효인이 카카오M 레이블 플렉스엠(대표이사 최갑원)과 공동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최효인은 MBC <듀엣가요제>에 출연해 뛰어난 가창력으로 최종 우승을 거두며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디뎠다. 피아니스트인 동생과 함께 그룹 ‘블리쉬 녹턴’으로 먼저 데뷔했던 최효인은 지난 2018년 첫 싱글 ‘PANORAMA’를 발매하며 홀로서기를 시작했다. 또한 MBC <복면가왕>에 ‘연등’으로 출연해 나얼의 ‘기억의 빈자리’, 화사의 ‘멍청이’를 최효인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해 준우승을 거둔 바 있다.


이후 가수 김나영이 소속된 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준비해왔다. 린 ‘사랑했잖아’, 박보검 ‘내 사람’, 김나영 ‘다른 누구 말고 너야’ 등을 작곡한 히트곡 메이커이자 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 대표 김세진은 “최효인이 지닌 독보적인 가창력과 플렉스엠의 우수한 콘텐츠 기획력이 더해진다면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는 아티스트로 성장시킬 수 있다는 확신이 이번 공동 전속 계약 체결의 결정적 이유이다.”라고 밝혔다.


이번 공동 전속 계약 체결 발표에 이어 9월 중순 신곡을 발매하는 최효인은 본인의 음악적 역량을 보여줄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한편, 플렉스엠은 뛰어난 음악성을 지닌 아티스트들의 지속적인 발굴 및 육성에 나서고 있다. 이러한 방향성의 일환으로 계약한 필(FIL), 셀린, 최효인 뿐만 아니라 프로듀서 중심의 제작사와의 공동 전속계약을 통해 뛰어난 실력을 가진 아티스트의 성공모델을 지속적으로 만들어갈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우주소녀, 데뷔4년6개월 만에 첫 유닛 ‘쪼꼬미’ 결성→커밍순 이미지 오픈…오는 10월 7일 앨범 발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