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20/09/17 [10:07]
안산시 단원구, 동장단 생생-영상회의 개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소통의 기술 적극 활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안산시 단원구(구청장 김오천)는 12개 동 행정복지센터 동장들과 구정 현안사항 논의를 위해 영상회의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전날 진행된 영상회의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 이후 처음 개최하는 동장단 회의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비대면 회의인 온나라 PC영상회의를 이용해 진행됐다.

구청장 주재로 진행된 회의는 시정공지사항, 구청 주요사업, 동 주요업무 및 현안사항에 대해 함께 공유하고 의견을 나눴으며, 구는 앞으로 매달 자유로운 분위기로 지속적인 화상회의 소통을 이어갈 계획이다.

김오천 단원구청장은 회의에서 “1사 1경로당 자매결연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줄 것”을 당부하며,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예방과 함께 포스트 코로나의 새로운 소통방식을 공직사회에서도 적극 발굴·활용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우주소녀, 데뷔4년6개월 만에 첫 유닛 ‘쪼꼬미’ 결성→커밍순 이미지 오픈…오는 10월 7일 앨범 발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