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20/09/25 [18:16]
용인시, 민주평통 용인시협의회 북한이탈주민에게 추석맞이 온정 나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용인시협의회는 지난 25일 용인시청에서 북한이탈주민 대상 추석맞이 성품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날 나눔 행사는 추석을 맞아 낯설고 어려운 환경 속에서 아직 지역사회 적응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최근 3년 이내 용인시로 전입한 45명의 북한이탈주민에게 성품(햄 및 김 세트)을 나누고 위로와 격려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열렸다.

석종섭 협의회장은“추석을 맞아 더 외롭게 보낼 북한이탈주민의 마음을 조금이나마 위로하고 따뜻한 정을 나누기 위해 이 자리를 마련했고, 앞으로도 이들의 든든한 가족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했다.

용인시협의회는 북한이탈주민을 대상으로 뮤지컬 관람, 서울 투어, 한마음 가족 체육대회, 김장 나눔 행사 등을 지속해서 실시하여 북한이탈주민과 함께해오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이달의 소녀, 오늘(24일) 틱톡 라이브로 '와이낫?' 챌린지 최초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