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한 기자 기사입력  2020/09/25 [18:27]
통영 문화재야행, 프로그램 일부 조기마감 열기!
문화재 체험과 현장 투어를 온라인 대면으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한 기자] 온텍트(온라인대면)로 열리는 2020 통영 문화재야행 사전 접수 예약이 인기를 끌고 있다.

통영시는 오는 10월 9일부터 10일까지 통제영을 중심으로 열리는 2020 통영 문화재야행을 온텍트(On-tact : 온라인대면)라는 실시간 쌍방향 소통형식으로 개최하기로 하고 지난 23일 사전신청 접수를 시작했다.

올해 문화재 야행에서는 8야를 테마로 23개 다채로운 야간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이중 국가무형문화재 제64호 통영두석ㆍ국가무형문화재 제10호 통영나전ㆍ통영전통부채 통영미선ㆍ거북선 용두만들기 시연 및 체험 프로그램은 지난 23일 사전 접수 하루 만에 마감됐다.

또 곽튜브와 함께하는 통제영문화해설과 유튜버 쏘이의 랜선 2020통영문화재야행, 황영숙 선생님ㆍ이상희 소장과 함께하는 통영의 맛 프로그램도 빠르게 예약 접수가 진행되고 있다.

통영시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19시대에 온-택트 방식으로 열리는 통영문화제야행은 현장을 방문하지 않아도 얼마든지 전통문화재를 향유할 수 있어 집콕 생활에 지친 분들에게 호응을 얻은 것 같다고 밝혔다.

통영문화재야행 사전 예약은 홈페이지 https://www.ty-night.com/ 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프로그램 체험비는 무료이다. 이와 함께 #온라인소망등달기 #디지털드로잉어플 손기호작가 클래스 등 SNS 이벤트에도 참여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이달의 소녀, 오늘(24일) 틱톡 라이브로 '와이낫?' 챌린지 최초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