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기자 기사입력  2020/10/26 [20:19]
인천시교육청, 인천시청과 자원 순환 업무 협약식 맺어
인천시교육청 – 인천시청, 자원순환 선도도시 인천 만들기 함께 노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건희 기자]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26일 인천시청과 자원순환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맺었다.

이번 협약식은 쓰레기 감축 및 자원순환을 주제로 한 환경교육을 확대하고, 기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자 마련되었다.

도성훈 교육감은 “기후위기의 환경재난 시대, 수도권매립지 종료를 앞둔 시기에 쓰레기 감축교육과 자원순환교육을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하였고, 박남춘 시장은 “교육청의 자원순환교육 지원을 위해 행·재정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인천시교육청은 인천시청과 협력하여 올해 자원순환 시범실천학교 20개교, 학생동아리 20개의 운영을 지원했으며, 2021년에는 자원순환 시범실천학교 25개교, 학생 동아리 30개로 확대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쓰레기 감축과 자원순환 계기교육 자료 개발, 찾아가는 생태환경시민 체험 행사, 잠자는 서랍 속 광물 캐기 등 인식 제고를 위한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할 예정이다.

도성훈 교육감은 “앞으로 민·관·산·학 협력을 위한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확대, 강화하여 학생, 학부모, 교원 모두 자원순환 선도도시 인천을 실현하고 기후위기 극복에 함께할 수 있도록 앞장설 것이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몬스타엑스, 계단식 성장 거듭→‘2020 AAA’에서 데뷔 6년여 만에 첫 대상…‘올해의 스테이지상’ 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