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기자 기사입력  2020/11/26 [20:55]
양주시, 2020년 여성폭력·성폭력·가정폭력 추방 및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 실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지혜 기자] 양주시는 지난 25일 양주역에서 아동・여성 폭력 문제에 대한 사회적 경각심을 높이고 피해자 인권 보호에 대한 시민의 인식 개선을 위한 민·관합동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2020년 여성폭력・성폭력・가정폭력 추방 및 아동학대 예방 주간을 맞아 개최한 이번 캠페인에는 양주시, 양주시 여성친화도시 서포터즈, 양주시 아동・여성 보호 지역연대, 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 양주시지회, 양주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여성단체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캠페인 참여자들은 양주역을 이용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폭력 문제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책임 의식을 고취시키고자 아동 ‧ 여성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폭력 근절을 알리는 피켓을 들고 홍보물품과 리플렛을 배부했다,

홍보물품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 손 소독젤과 디지털성범죄 예방을 위한 불법촬영 카메라 간이 탐지카드로 구성했다.

특히, 불법촬영 카메라 간이 탐지카드는 신용카드 크기로 제작돼 간편하게 휴대할 수 있으며 누구나 손쉽게 휴대폰으로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유무를 점검할 수 있어 불법촬영 범죄로 인한 여성들의 불안감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 관계자는 “지역사회 협력체계 구축과 연대를 통한 안전한 사회환경을 조성하고 폭력 예방과 피해자 보호를 위해 전력을 다할 것”이라며 “다양한 여성정책 추진으로 여성친화도시 양주의 위상을 높여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1월6일 컴백'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독보적 감성 더한 첫 정규앨범 ‘24’ 필름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