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희 기자 기사입력  2020/12/04 [08:29]
과기정통부 장관, 제7차 디지털 뉴딜반을 통해 추진현황 점검 및 차년도 사업준비 착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이정희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2월 3일 최기영 장관 주재로 관계부처와 유관기관장이 참여하는 “제7차 디지털 뉴딜반” 회의를 개최하였다.

동 회의는 지난 2일, 여·야 합의를 거쳐 ‘21년도 정부 예산안이 최종 확정됨에 따라, 디지털 뉴딜 추경사업의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차년도 사업 추진방향을 함께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 개최된 디지털 뉴딜반 회의에서는 세부적으로 ’20년 추경사업들의 예산집행 현황을 집중 점검하는 한편,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디지털 뉴딜 홍보방향’과 전국 17개 시·도 지자체 건의사항*을 중심으로 한 ‘디지털-지역균형 뉴딜 간 연계 강화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또한 주요 사업들의 최종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단계별 이행안(추진 로드맵) 마련 추진과 함께, 2021년 디지털 뉴딜 분야의 세부 실행계획(안)도 공유하고 차년도 뉴딜사업 추진방향에 대해 관계부처가 함께 의견을 나누었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국회에서 예산이 확정된 만큼 각 부처에서 내년도 사업 준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하며, “추운 겨울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국민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상황에서 디지털 뉴딜이 빠르게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해야할 것” 이라고 강조하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1월6일 컴백'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독보적 감성 더한 첫 정규앨범 ‘24’ 필름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