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봉 기자. 기사입력  2021/03/03 [15:16]
크래비티, 'My Turn' 이어 후속곡 'Bad Habits' 11일 활동 돌입…커밍순 이미지 공개
'신인상→2021 열일 행보' 크래비티, 11일 후속곡 활동 시작…올 가요계 '룰 브레이커' 되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크래비티' 커밍순 포스터  [제공=스타쉽 엔터테인먼트]


[뉴스쉐어=김영봉 기자] 그룹 크래비티(CRAVITY)가 'Bad Habits'로 후속곡 활동에 돌입한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일 크래비티 공식 SNS를 통해 오는 11일부터 시작될 'Bad Habits (배드 해비츠)' 활동을 예고하는 커밍순 이미지를 게재하고 팬들의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Bad Habits'는 지난 1월 발매된 크래비티의 세 번째 미니앨범 'CRAVITY SEASON 3 HIDEOUT: BE OUR VOICE(크래비티 시즌3. 하이드아웃: 비 아워 보이스)'의 수록곡이자 소속사 선배인 우주소녀 엑시가 작사에 참여한 곡이다. 어반 장르에 언더그라운드 트랩 비트를 더했고, 중독성 있는 메인 찹 리드 소스와 헤비하고 딥한 베이스 사운드가 주를 이룬다.


게임의 던져진 크래비티가 Rule-Breaker(룰 브레이커)의 역할을 한다는 서사를 담은 'Bad Habits'는 멜로디컬한 라인들과 속삭이는 포인트로 발매 당시부터 리스너들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세 번째 정규앨범 타이틀곡 'My Turn (마이 턴)'으로 성공적인 활동을 마친 크래비티는 후속곡 'Bad Habits'로 빠르게 컴백, 에너제틱하고 그루비한 매력의 'My Turn'과는 또 다른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크래비티는 지난해 4월 정식 데뷔 후 각종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휩쓰는 거침없는 행보로 대중에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올해도 'My Turn' 활동을 통해 열렬한 반응을 얻었으며, 최근에는 코로나19로 해외 활동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미국 FOX5 채널의 유명 토크쇼 'Good Day New York (굿데이 뉴욕)'에 출연해 화상 인터뷰를 진행하는 등 글로벌 신예로 주목 받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1월6일 컴백'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독보적 감성 더한 첫 정규앨범 ‘24’ 필름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