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현 기자 기사입력  2012/01/31 [11:21]
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만든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성가족부는 오는 31일 여성가족부 대회의실에서 서울 도봉구 등 14개 기초 자치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여성친화도시 지정 협약식’을 가질 예정이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여성가족부는 14개 기초자치단체 여성친화도시에 지정 현판을 수여하고 참석 자치단체와 협약을 체결하여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공동사업을 추진하는 등 여성친화도시의 가시적 성과를 위한 행보에 나선다.

여성가족부가 추진하고 있는 여성친화도시 사업은 ‘2009년 익산시를 지정한 이후 현재 30개 지역으로 확대되었다.

이번에 협약식을 체결한 14개 기초자치단체는 지난 해에 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조성계획서를 제출하고 소정의 심사를 거쳐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된 지역이다.

‘여성친화도시’란 지역정책과 발전과정에 남녀가 동등하게 참여하고, 그 혜택이 모든 주민들에게 고루 돌아가면서, 여성의 성장과 안전이 구현되도록 정책을 운영하는 행정단위를 말한다.

여성가족부와 이번에 협약식을 가진 기초자치단체들은 앞으로 5년간 여성친화도시의 비전을 제시하고 이를 확산하는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할 것이다.

서울본부 = 김정현 기자

기사제보 - newsshare@newsshare.co.kr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넷플릭스 '6언더그라운드' 팬이벤트, 라이언 레이놀즈 주인공 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