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좌환 기자 기사입력  2012/02/23 [22:01]
안구마우스 제작 기술 공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성전자는 23일 전신마비로 눈동자만 움직일 수 있는 사람도 자유롭게 컴퓨터를 쓸 수 있도록 하는 안구마우스 ’eyeCan’ 제작 매뉴얼과 소프트웨어를 온라인을 통해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되는 ’eyeCan’은 맥킨토시 환경으로 일부 공개되어있던 ’eyeWriter’를 윈도우 환경에서 사용 가능한 마우스로 바꾸는 등 전반적인 개선을 하였으며 사용자 편의를 위해 키보드 없이도 인터넷을 쉽게 즐길 수 있도록 일부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소프트웨어도 별도로 개발했다.

기존 안구마우스의 경우 시판 가격이 1,000만원을 넘었으나 이번에 개발된 ’eyeCan’는 5만원 이내의 재료비로 제작이 가능하며 비상업적인 용도 외에 필요한 사람은 누구나 공개된 매뉴얼과 소프트웨어를 통해 제품을 만들어 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eyeCan’은 작년 11월 삼성전자 ’창의개발연구소’의 1호 과제로 선정되어 5명의 임직원들이 본격적으로 개발을 진행해 왔다.
 
이와 별도로 삼성전자는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장애인개발원과 ’eyeCan’ 국내 보급 계획을 협의하고 있으며, 해외 법인을 통해 국내 뿐 아니라 해외로도 보급하는 것도 검토하고 있다.
 
삼성전자 인사팀장 원기찬 부사장은 "eyeCan은 기술에 열정과 창조적 아이디어가 더해진 대표적인 사례"라며 "앞으로 삼성전자는 창의개발연구소를 통해 임직원들이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마음껏 창조적인 아이디어를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동북본부 = 김좌환 기자

기사제보 - newsshare@newsshare.co.kr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 

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1월6일 컴백'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독보적 감성 더한 첫 정규앨범 ‘24’ 필름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