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수연 기자 기사입력  2012/09/09 [19:05]
떠나자! 가을에는 산행이 최고
충남 계룡산 동학사 등산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뉴스쉐어 = 윤수연 기자] 산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사계절에 상관없이 산을 올라가는 것을 즐기지만, 산행을 하기에 가장 좋은 계절은 역시 가을이다.

충남에 자리한 계룡산은 민족의 명산 중 하나로 손꼽히는 곳이다. 특히 충남 공주시 반포면에 위치한 동학사는 계룡산 3대 사찰 중 하나로 갑사, 신원사와 더불어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꾸준히 이어지는 곳이다.

▲ 민족의 명산 계룡산에는 정갈한 사찰들이 많아 등산객의 발걸음을 끈다.           © 윤수연 기자

가을은 계절적으로 산이 가장 아름다운 시기이기도 하지만, 너무 덥거나 너무 춥지 않아 산행을 하기에 적절하다. 특히 여름의 더위가 가시고 채 단풍이 들기 전인 이맘때의 산은 관광객들로 북새통을 이루지 않아 호젓한 맛을 더한다.

동학사가 있는 계룡산 등산로는 등산을 즐겨하지 않는 사람들도 가볍게 오르내릴 수 있을 정도의 산책로를 걷는 기분으로 다닐 수 있다.

▲  단풍의 계절이 오기 전의 가을산은 사람들이 많지 않아 호젓한 산행을 즐길 수 있다.    © 윤수연 기자

가을 산행에서 주의할 것은 일교차가 많이 나는 계절인데다 산속에서는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질 수 있기 때문에 일기예보만 믿지 말고 든든한 옷을 반드시 챙겨가야 한다.

또한 산악회가 활성화되면서 산악회를 홍보하는 리본이나 홍보물을 나무나 바위에 요란하게 붙이는 것도 다른 산악인을 불쾌하게 만들 수 있으니 자제하는 것이 좋다.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뮤직카우, 송민호X바비, 백지영X송유빈…‘특급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