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창근 기자 기사입력  2012/11/07 [23:17]
'스마트융합 호남 2012', 호남SW업계와 성장활로 모색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 뉴스쉐어 = 류창근 기자] 지식경제부 윤상직 차관은 6일 ‘스마트융합 호남 2012’ 행사에 참석해 호남지역 SW산업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소통, 감성, 창조'라는 주제로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스마트융합 호남 2012'는 SW와 콘텐츠 관련 16개사의 사례 발표를 통해 국내 대표 SW기업과 지역 기업 간 네트워킹을 강화하는 장을 마련했다.
 
윤상직 차관은 축사에서 “스마트화와 융합의 확산에 따른 변화 속에 경쟁력의 원천으로서 SW와 콘텐츠가 중요하다"며, "호남지역의 우수한 예술․문화적 잠재력에 독창적 아이디와 기술이 결합된다면 지역 SW산업이 크게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간담회에서는 호남지역 SW·콘텐츠 기업인들은 정부 SW사업의 대기업 쏠림현상 등 애로사항을 언급해, 지역 SW산업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에 윤상직 차관은 “공공SW 대기업 참여제도를 안정적으로 정착시켜 지역 SW기업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중소기업의 신규 SW인력 채용 시 연수과정 지원 등 다양한 수요기업 맞춤형 인재양성 사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수도권에 비해 상대적으로 낙후된 지역 기업의 역량강화를 위해 지역 SW기업에 대한 R&D 지원 등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여자)아이들 소연, 11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2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