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수연 기자 기사입력  2013/01/20 [15:28]
대전광역시의회, 전국 광역자치단체 최초 사회적자본 확충조례 제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뉴스쉐어 = 윤수연 기자]  대전시의회(의장 곽영교)는 1월 23일부터 열리는 제206회 임시회에서 「대전광역시 사회적자본 확충조례」를 심의할 예정이다. 해당 조례안이 오는 2월 4일 본회의에서 통과되면, 전국 광역 자치단체에서 최초로 제정되어 타시도의 입법선도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기본원칙에 모든 정책은 투명하고 민주적인 절차에 따라 결정되도록 하고, 사회적자본 확충사업이 시민과 행정기관의 상호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할 것 등을 규정하면서 “시민들과 소통하는” 정책 수립 과정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황경식 위원장은 이번 조례안을 발의하면서, 우리사회에서 소통과 협력을 저해하는 가장 큰 요인은 입법부, 사법부, 정부 등 정치에 대한 불신이라며 대전시를 비롯한 행정기관과 의회가 솔선하여 시민들에게 신뢰를 주어야 ‘사회적자본 확충’ 에 대한 시민적 공감을 형성할 수 있음을 역설하였다.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이달의 소녀, 오늘(24일) 틱톡 라이브로 '와이낫?' 챌린지 최초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