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애 수습기자 기사입력  2013/04/04 [14:56]
황우여 “북에 찬물 그만 끼얹고 핵포기해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 뉴스쉐어 = 김경애 기자] 4·24 재보궐선거 서울 노원병에 출마한 새누리당 허준영 후보를 격려하기 위해 새누리당 최고위원회의가 노원구 상계중앙시장 내의 허준영후보 사무실에서 열린가운데 새누리당 황우여 당대표가 북한의 개성공단 입병 거부를 비판하는 발언을 하고 있다.
 
황우여 당대표는 “더 이상 북한은 전쟁 협박으로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 번영에 찬물을 끼얹는 행동을 중단하고 개성공단도 즉각 정상화할 것을 촉구하는 바”라며 “핵개발에 따른 군사적 긴장 그 자체로도 막대한 비용이 들 뿐만 아니라 경제면에서 절대적인 걸림돌이 됨을 직시하고 이런 현상은 결국 체제취약으로 이어진다”며 속히 핵을 포기하고 상호번영의 길로 나오라고 말했다.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3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