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희 기자 기사입력  2013/05/27 [11:17]
고철 싹쓸이한 30대 남성 검거
군산시 개정·대야 일대서 양수기 등 상습 절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산 뉴스쉐어 = 이연희 기자] 군산경찰서(서장 최종선)는 양수기 등 고철을 훔친 이모(35) 씨를 특가법상 상습 절도혐의로 지난 26일 검거했다고 전했다.
 
이 씨는 지난 7일부터 전북 군산시 개정면 및 대야면 일대에서 산재한 양수기 등을 훔쳐 지금까지 11곳에서 4백25만 원 상당을 훔친 혐의다.  

군산경찰서 개정파출소는 인근 세차장 내 CCTV에 촬영된 사진을 토대로 피의자가 이용한 차량을 파악해 이 씨를 검거했다. 

경찰은 이 씨를 상대로 여죄를 수사 중이다.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4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아티스트 솔비(권지안), 코로나 19로 콘서트 연기…"관객·아티스트 안전 먼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