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세연 기자 기사입력  2013/10/08 [15:35]
인천시 연수구, 불법 사금융 일제신고 및 집중단속 실시
불법 사금융으로부터 서민보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천 뉴스쉐어 = 엄세연 기자] 인천시 연수구(구청장 고남석)는 이달 말까지 ‘불법사금융 일제신고 접수 및 집중단속’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신고대상은 불법고금리·불법채권추심·불법대부광고, 국민행복기금 신청을 방해하는 행위 등으로 대부업법을 위반한 모든 불법 사금융 행위이다.

또한 구는 이 기간 동안 관내 등록대부업체 34곳을 대상으로 불법행위 단속과 함께 국민행복기금 가입을 적극적으로 권유할 계획이며, 불법대부광고에 대한 집중단속을 벌인다.

구는 피해신고 및 집중단속을 펼쳐 위법사항이 적발될 경우 관련기관에 세무조사 의뢰 및 수사의뢰할 방침이다.

신고기관은 구청 지역경제과(032-749-7795) 또는 금감원(1332), 미추홀콜센터(120), 인천시서민생활금융지원센터(032-440-4228) 등이다.

구 관계자는 “불법 사금융 이용보다는 서민생활금융지원센터나 국민행복기금 등 다양한 서민 금융상품 이용여부를 우선 확인하고, 주위에 불법 사금융으로 피해를 본 이웃이나 가족이 있을 경우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1월6일 컴백'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독보적 감성 더한 첫 정규앨범 ‘24’ 필름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