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창근 기자 기사입력  2014/01/10 [00:32]
여성부, 템플스테이 체험활동으로 청소년·가족 지원 나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 뉴스쉐어 = 류창근 기자] 여성가족부(장관 조윤선)와 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진화 스님)은 오는 10일 오후 2시 템플스테이 통합정보센터(서울 종로구)에서 청소년·가족의 ‘템플스테이’ 연계 및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9일 밝혔다. 

관계자들은 이번 협약으로 위기 및 취약계층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과 취약 가족의 갈등치유 및 건강한 가정문화 형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취약계층 청소년·가족을 위한 무료 템플스테이도 추진되며, 한국불교문화사업단에서 이번 협약으로 청소년·가족 전용 ‘템플스테이’ 체험활동을 운영한다. 

템플스테이는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바른 인성을 함양하고, 삶과 진로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하고 부모와 자녀가 함께 참여하며 그동안 하지 못했던 진솔한 대화를 나누고 자연과의 교감 속에서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조윤선 여성가족부 장관은 “이번 협약으로 취약계층 가족과 청소년들이 소중한 위안을 얻을 수 있는 시간을 갖고, 우리 정신문화의 소중한 자원인 템플스테이도 국민의 관심과 성원 속에서 더욱 발전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 취약 청소년과 가족이 다양한 체험활동에 참여하며 건강하게 성장하고 갈등을 치유할 수 있도록 템플스테이뿐 아니라 다양한 전통문화단체 및 공공기관, 기업 등과 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넷플릭스 '6언더그라운드' 팬이벤트, 라이언 레이놀즈 주인공 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