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쉐어 NewsShare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제주도-도의회 국비 확보단, 내년 국비 추가확보 공조

20일 국회서 서삼석 예결위원장 등 만나 22개사업‧606억 원 예산증액 건의

이건희 기자 | 기사입력 2023/11/20 [18:15]

제주도-도의회 국비 확보단, 내년 국비 추가확보 공조

20일 국회서 서삼석 예결위원장 등 만나 22개사업‧606억 원 예산증액 건의
이건희 기자 | 입력 : 2023/11/20 [18:15]

▲ 제주도-도의회 국비 확보단, 내년 국비 추가확보 공조


[뉴스쉐어=이건희 기자] 국회가 내년도 예산안을 두고 세부 심의를 시작한 가운데, 제주 국비확보단 공동단장인 오영훈 제주특별자치도지사와 김경학 제주특별자치도의회의장은 20일 오전 국회를 찾아 제주지역 주요 현안 사업의 타당성과 필요성에 대해 설명하고, 적극적인 관심과 협력을 요청했다.

이날 제주 국비확보단은 서삼석 예산결산특별위원장과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기획재정부 조용범 사회예산심의관을 잇달아 만났다.

합동방문에는 제주도에서는 허문정 기획조정실장 등이, 도의회에서는 송영훈 의회운영위원장, 양용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 현기종 국민의힘 원내대표 등이 함께했다.

제주 국비확보단이 건의한 주요사업 및 증액 요청액은 제주 연안화물 운송 안정화 지원사업 100억 원,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 245억 8,000만 원, 4‧3평화공원 활성화사업 34억 6,000만 원, 장애인거주시설 확충사업 17억 5,000만 원 등 22개 사업, 총 606여억 원 규모다.

오영훈 지사는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건의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반드시 예산을 반영해줄 것을 강조하고, “국비 예산을 추가로 확보할 수 있도록 당 차원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이어 “지방교부세가 크게 줄어들고 지방채까지 발행해야 하는 어려운 여건으로 제주지역 자영업자들을 비롯해 사회적기업도 무척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와 그린수소 등 친환경정책 추진에도 힘을 보태달라”고 강조했다.

김경학 의장은 “지난 9월 예산정책협의를 위해 제주에 방문했을 때 도민들에게 힘이 되는 여러 말씀 해줘서 감사하다”며, “도정핵심사업은 물론이고 특별히 장애인 거주시설 부족으로 입소 대기자가 많고 시설폐쇄 등으로 갈 곳이 없어진 중증장애인분들의 보호를 위해 국회에서 장애인 거주시설에 대한 세심한 배려를 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서삼석 위원장은 “제주 현안 해결을 위해 필요한 부분을 각별히 챙겨보겠다”며 “대한민국 국민이 좋아하는 제주가 앞서서 추진하는 정책을 면밀히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홍익표 원내대표는 “정부 긴축재정으로 지자체의 재정여건이 한계에 부딪힌 만큼 지역상품권이 지방 소비 활성화와 소상공인, 중소자영업자의 버팀목으로 역할하도록 애쓰겠다”면서 “친환경 에너지 메카로 역할을 해온 제주의 에너지 대전환 프로젝트가 차질 없도록, 제주도민 삶에 조금이나마 불편을 덜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졸업' 시청자 ‘공감캐’ 등극! 정려원 열연의 힘 ‘호평’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