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현 기자 기사입력  2014/10/15 [13:10]
부산 맛집 입소문 투어 코스로 해운대 퓨전한식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행 뉴스쉐어 = 이재현 기자] 부산 맛집 투어는 향토 명물음식으로 유명하다. 밀면, 냉채족발, 돼지국밥, 씨앗호떡 등 부산의 향토음식으로 입소문을 타고 각종 미디어에 노출되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부산 지역민뿐 아니라 관광객들까지 알고 찾아오는 부산 향토 맛집에는 시장 음식뿐만 아니라 30년 전통의 부산빵집인 ‘비엔씨’도 있고, 크레페(재니크레페), 부산오뎅, 뻥’s크림, 황가팥빙수 등 다양한 먹거리가 줄을 잇는다. 한국식 디저트 ‘설빙’도 부산 맛집으로 추천 순위권이다. 

 

바닷가가 인접해서 신선한 해물을 저렴하고 합리적인 가격에 즐길 수 있는 부산 해운대 맛집도 부산 맛집 투어에서 추천 순위권이다.

 

부산 해운대에 위치한 퓨전 한식 레스토랑 ‘끼니’는 업체 측의 말에 의하면 “해운대구 골든비치 호텔 1층에 위치하여 관광객도 쉽게 찾아올 수 있어 특히 여행객이 많이 찾고 조용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원하는 젊은 커플 사이에서 부산 맛집 데이트코스로도 인기가 많다”고 한다.

 

 

‘끼니’의 코스 메뉴는 하나뿐이라 고민할 필요 없다. 코스 요리라고 해서 가격이 부담스러울 거라 예상하지만 1인당 18.000원으로 가격도 합리적이다. 메뉴 내용은 한 달에 한 번 바뀐다. 코스 메뉴로 처음 등장하는 요리는 가볍게 입맛을 돋우기 위해 보통 핑거푸드가 나온다. 핑거푸드로 입맛을 살린 뒤에는 담백한 안심 스테이크 등의 메인 요리가 나온다. 메인요리로 배를 어느 정도 채우면 포만감을 제대로 느낄 새도 없이 더욱 푸짐한 메뉴인 해물 스튜 등의 해산물 요리가 나온다.

 

 

해물 스튜나 모듬초밥 등의 해물요리에는 부산에서 나온 신선한 해물인 새우, 조개, 오징어 등이 듬뿍 들어가 있다. 부산의 맛집이라면 역시 해물 요리가 빠질 수 없다. 횟집에서 흔히 맛 볼 수 있는 매운탕이 아닌 신선한 해물 스튜는 한식 국물처럼 맵거나 짜지 않아서 국물에 제공된 빵을 찍어 먹을 수도 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오늘의 디저트가 제공된다.

 

다양한 향토음식과 시장음식을 즐긴 뒤에 연인끼리 분위기 있는 한 끼니로 부산 맛집 투어를 기념하고 싶다면 퓨전 한식 요리점 ’끼니’에서 부산 맛집 투어를 완성해보는 건 어떨까.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보도자료/ 뉴스기사 제보: newsshare@newsshare.co.kr

종합 일간지 대한투데이와 함께합니다.

 

fac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