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쉐어 NewsShare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 주한미국상공회의소 회장과 협력방안 논의

새만금 산업단지, 관광용지 등에 세계적(글로벌) 기업 유치를 위해 힘 모아

이대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2/21 [13:55]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 주한미국상공회의소 회장과 협력방안 논의

새만금 산업단지, 관광용지 등에 세계적(글로벌) 기업 유치를 위해 힘 모아
이대우 기자 | 입력 : 2024/02/21 [13:55]

▲ 새만금개발청


[뉴스쉐어=이대우 기자]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은 2월 21일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제임스 김 회장 겸 대표이사를 만나 최근 기업이 앞 다투어 입주하고 있는 새만금의 투자현황과 매력적인 투자여건을 소개하고, 미국 관련 기업들의 투자 동향정보를 공유했다.

김 청장은 “현 정부 출범 이후 LS그룹, LG화학 등 유수기업의 투자가 계속되면서 지난해 말까지 약 10조 원 규모의 투자유치 실적을 달성했다.”라면서, “새만금이 명실상부한 이차전지 기업 최적의 플랫폼으로 거듭나고 있다.”라고 말했다.

특히, 김 청장은 800여개 회원사와 30여개 분과위원회로 구성된 주한미국상공회의소의 전문적인 네트워크에 관심을 보이며, 한국에 투자하고자 하는 세계적(글로벌) 기업의 동향을 파악하는 데 힘썼다.

김 청장은 “지난해 산업단지 내 기업유치 실적의 훈풍이 이어지도록 금년에는 산업단지를 포함하여 관광분야와 수변도시에 대해서도 투자유치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김 청장과 제임스 김 회장은 향후 양 기관의 지속적인 정보 교류와 네트워크 확대 등 협력 확대방안을 논의하고, 2014년부터 10년간 이어지고 있는 양 기관의 협력관계가 더욱 공고해질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약속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서로를 구원할 장기용X천우희의 필연적 만남! 2차 티저 공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