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청와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朴 대통령 이란 방문… 다음달 1일부터 2박 4일 일정
236개사 사상최대 경제사절단 동행
 
조귀숙 기자 기사입력  2016/04/28 [11:56]
▲  사진출처=청와대

 

[뉴스쉐어=조귀숙 기자]박근혜 대통령이 다음 달 1일부터 2박 4일 일정으로 이란을 국빈 방문할 예정이다. 

 

박 대통령은 ‘로하니’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관계 발전 및 협력 방안, 한반도 정세 등 지역정세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이란은 원유 매장량 세계 4위, 천연가스 매장량 세계 1위의 풍부한 자원과 중동에서 두 번째로 큰 경제규모를 갖추고 있다.

 

이에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27일 박근혜 대통령의 이란 방문에 동행할 경제사절단 명단을 발표했다.

 

산업부는 선정과정의 객관성과 공정성 확보를 위해 주요 경제단체 대표, 주요 업종별 단체 대표, 전문가, 학계 및 시민대표로 선정위원회를 구성, 20일 심의를 거쳐 사상 최대 규모인 최종 236개사 명단을 확정했다.

 

이번 경제사절단은 한국무역협회가 주관하는 한-이란 비즈니스 포럼(테헤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가 주최하는 1대1 상담회(테헤란) 등에 참가한다.

 

박 대통령의 이번 이란 방문은 1962년 양국이 수교한 이래 정상 차원에서는 처음 이루어지는 것으로서, 국제사회의 대이란 제재조치가 해제된 이후 양국 간 협력 관계를 보다 발전시켜 나가기 위한 토대를 마련하는 주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사입력: 2016/04/28 [11:56]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에세이]“수험생들의 안전은 우리가 지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