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도경 기자 기사입력  2018/03/09 [11:38]
'국민송' 최사랑, 허경영과 열애설 진실 밝히겠다.. 오늘(9일) 기자회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허경영TV YouTube 영상자료 캡쳐   



지난해 12월, 허경영과 함께 부른 국민송으로 화제가 된 최사랑이 민주공화당 출신 정치인 허경영과의 열애설에 대해 9일 기자회견을 개최하겠다고 밝혔다.
 
최사랑 측은 지난 124일경 허경영과 최사랑의 열애설이 보도되고 난 뒤 최사랑은 허경영 측 지지자들에게 사실이 아닌 열애를 통해 이익을 노린다는 모욕적인 언사와 위협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허경영 측에서도 열애설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발표하면서 최사랑은 지지자들 및 대중들에게 허경영을 쫓아다니는 이상한 여자로 인식되며 많은 상처와 명예훼손을 입었다고 덧붙혔다.
 
이에 대한 최사랑 측은 더이상 자신에 대한 억측과 불명예스러운 루머들에 대해 밝히고, 허경영과의 실제 관계에 대한 진실과 최사랑의 입장을 표명하여 허경영의 지지자들과 일부 대중들의 오해를 풀고, 최사랑에 대한 위협을 멈추고자 호소하려 한다라고 기자회견 이유를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