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연예/스포츠 > 방송/TV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슈츠, 장동건-박형식의 심상치 않은 첫 만남
 
한도경 기자 기사입력  2018/04/25 [15:43]

 

▲ 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슈츠(Suits)’ 장동건 박형식, 첫 만남부터 심상치가 않다. 

  

25일 오늘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슈츠’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닮은 듯 전혀 다른 두 남자 장동건, 박형식의 역대급 브로맨스를 예고하며 2018 최고 기대작으로 자리매김한 ‘슈츠’가 어떤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지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슈츠’는 첫 회부터 이 같은 대중의 관심과 기대를 완벽하게, 혹은 더 강렬하게 만족시킬 전망이다. 25일 ‘슈츠’ 제작진이 첫 회 방송을 앞두고 한 명씩만 봐도 멋져서 눈을 뗄 수 없는 두 남자 장동건(최강석 역), 박형식(고연우 역)의 심상치 않은 첫 만남을 공개한 것이다. 

  

자신만의 뚜렷한 개성과 특성을 지닌 두 남자가 마주섰다. 금방이라도 스파크가 튈 듯한 긴장감, 한 화면을 가득 채우는 두 남자의 존재감, 매력적인 두 남자의 캐릭터, 이 모두를 담아낸 감각적인 스타일 등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들의 첫 만남은 어떤 모습일까. 장동건, 박형식이 ‘슈츠’에서 보여줄 역대급 브로맨스의 시작점은 어떤 것일까. 예비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슈츠’ 관계자는 “25일 드디어 ‘슈츠’가 첫 방송된다. 많은 분들의 기대를 만족시킬 수 있도록 ‘슈츠’ 제작진 및 배우들은 모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시청자 여러분들의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슈츠’는 대한민국 최고 로펌 ‘강&함’의 전설적인 변호사와 천재적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의 브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25일 수요일 밤 10시 KBS 2TV에서 첫 방송된다.


기사입력: 2018/04/25 [15:43]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독고 리와인드' 전설의 독고, 미남 엑소 세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