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왕영남향우회, 임해규 경기도교육감 후보 지지입장 표명
 
이재희 기자 기사입력  2018/06/11 [09:55]



- 의왕영남향우회, 임해규 후보에 대한 지지 입장 표명
- “이념·구호 걷어내고 교육 본질 돌아간 정책 펼 것”
- “진보교육감 독선적·일방적 교육정책 이젠 끝내야”

 

의왕시 영남향우회가 임해규 경기도교육감에 대한 지지를 표명했다. 영남향우회는 진보교육감들로부터 시작된 교육 실험이 경기 교육을 심각한 하향평준화로 내몰았다고 지적하며, 이를 회복시킬 수 있는 정책 공약을 제시한 임해규 후보를 지지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임해규 경기도교육감 후보 선거 캠프는 11일 “임해규 경기도교육감 후보와 의왕시 영남향우회(이하 영남향우회) 회원 20여 명이 최근 경기도 의왕시 소재 영남향우회 사무실에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임해규 후보가 지역 교육현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경청하고, 이를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간담회 인사말에서 임해규 후보는 “지난 9년간의 좌파식 교육정책은 일방적이고 독선적인 교육정책이었다”며 “9시 등교와 석식·야간자율학습 폐지 등 섣부른 교육 실험이 경기 교육을 후퇴하게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들과 국가의 미래를 절망의 늪으로 몰아넣는 허황된 이념 편향의 교육은 이제 끝내야 한다”면서 “이제는 이념이나 구호를 걷어내고 교육의 본질로 돌아가 무너진 경기교육을 바로세우겠다”고 강조했다.

 

영남향우회 회원들은 임해규 후보의 발언에 공감을 나타냈다. 회원들은 “학교에서 아이들을 내모는 ‘불통’ 교육정책이 사교육 열기를 오히려 조장하고 있다”면서 “요즘 경기 학부모들의 근심이 깊은 만큼 임해규 후보께서 당선돼 경기교육 전반의 문제를 해결해 주셨으면 한다”고 지지의 뜻을 전했다.

 

임해규 후보는 ▲9시 등교·석식 제공·야간자율학습 등의 학교별 자율결정 ▲초등 1・2학년 방과 후 영어학습 전면 허용 ▲고등학교 완전 무상교육 실현 ▲돌봄교실 확대 및 방과 후 수업과 연계 ▲여학생 전원에 위생용품(생리대) 지원 등을 공약했다.

 

이 외에도 ▲공사립 유치원 학부모 부담 동일 수준 지원 ▲자유학년제 폐지 ▲혁신공감학교 폐지 ▲외고·자사고 유지 ▲특목고형 자율학교 설치 등의 공약이 있다.


기사입력: 2018/06/11 [09:55]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독고 리와인드' 전설의 독고, 미남 엑소 세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