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국방/외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미회담 12일 열려… 확대회담·업무오찬 이어
트럼프 미국 대통령 같은날 오후 8시경 미국으로 출국
 
이세진 기자 기사입력  2018/06/12 [02:23]

▲ 북미정상회담이 12일 오전 9시부터 진행된다.[제공=픽사베이]

 

[뉴스쉐어=이세진 기자] 북미정상회담이 싱가포르 섬 카펠라 호텔에서 12일 오전 9시(한국시간 오전 10시)부터 열리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오후 8시경 미국으로 떠난다. 

 

회담 기간은 연장 없이 12일 하루만 진행된다. 

 

지난 11일 백악관에 따르면 북미회담은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단독회담이 진행되고 확대정상회담, 업무 오찬이 진행된다.  

 

확대정상회담은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 존 켈리 비서실장, 존 볼튼 국가안보 보좌관이 참여한다. 

 

업무 오찬에는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 성 김 필리핀 주재 미국대사, 매슈 포틴저 국가안보회의 아시아 담당 선임보좌관이 참석할 에정이다. 


기사입력: 2018/06/12 [02:23]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화 '인랑' 제작보고회 김무열 올블랙으로 깔끔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