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국 > 울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 차세대 자동차 산업육성 경제협력권 사업 시행
미래형 자동차에 필요한 부품·소재 개발의 새로운 교두보 마련하고자
 
조귀숙 기자 기사입력  2018/06/26 [09:54]

[뉴스쉐어=조귀숙 기자] 울산시가 산업통상자원부, 경상북도, 대구광역시, 세종특별자치시와 협력해 차세대 자동차 핵심기술의 보급과 관련한 부품·소재기업의 경쟁력 제고를 위한 전기·자율차 및 차량용 첨단신소재 분야 기반 조성을 토대로 하는 ‘2018년 경제협력권산업 육성사업’을 시행한다.


본 사업은 자동차산업 클러스터의 핵심지역이라고 할 수 있는 영남권과 차세대 자율주행차량에서 요구되는 전자센서, 정보통신을 비롯한 ICT분야를 접목하기 위해 대전·세종권역의 관련 기업이 함께 참여해 미래형 자동차에 필요한 부품·소재 개발의 새로운 교두보를 마련하고자 추진된다.


앞으로 3년간 수행되는 이번 사업은 전기·자율차 및 차량용 첨단신소재산업의 저변 확대와 육성을 위해 관련 분야 사전조사를 통하여 15개 유망 품목군에 대한 로드맵과 육성전략을 마련하고, 이를 지원하기 위해 총사업비 53억 원을 투입해 권역 내 테크노파크를 비롯한 R&D지원기관이 연계해 분야별 9개의 기업지원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한편, 울산권역은 울산테크노파크, 울산대학교, 울산과학기술원이 공동으로 기술지원, 사업화지원 등의 세부프로그램을 통해 올해 말까지 지원 사업을 진행하며, 해당 사업에 대한 자세한 공고는 울산테크노파크 누리집을 통해 7월 초 공고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18/06/26 [09:54]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독고 리와인드' 전설의 독고, 미남 엑소 세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