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국 > 울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극부터 국악까지, 연말 공연 '풍성'
23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연극·음악·사물놀이·뮤지컬 등
 
오미현 기자 기사입력  2018/11/23 [15:36]

[제공=울산시]

 

[뉴스쉐어=오미현 기자] 5전국공연장 상주예술단체 페스티벌이 울산에서 개최된다. 오늘 23일부터 127일까지 15일간 진행될 페스티벌은 전국규모 순수예술 축제이다. 23일 오후 730분 울산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이 예술제는 시작된다.

 

개막공연은 상주예술단체 및 각 시도 관계공무원 및 문화재단·일반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극단 여행자 작품 한 여름 밤의 꿈이 공연된다. 이는 셰익스피어 희극을 한국적으로 재탄생시킨 작품이다.

 

전국 18개 상주예술단체들이 참여하게 될 이 페스티벌은 연극, 뮤지컬, 오케스트라, 사물놀이, 음악극 등 다양한 장르에서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공연 될 예정이다. 또한 젊은 예술가들 무대도 따로 마련해 소극장 품에서 준비한 작품을 선보이도록 했다.

 

이번 페스티벌은 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을 비롯해 중구문화의전당, 북구문화예술회관, 토마토 소극장, 소극장 품 등에서 나뉘어 공연된다.

 


기사입력: 2018/11/23 [15:36]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한민국베스트스타상, 배정남 '원래 직업이 모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