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국 > 부산/경남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항노화 산업의 모든 것 ‘2018 항노화산업 박람회·컨퍼런스’ 개최
박람회·컨퍼런스 동시 개최··· 102개 기관, 300개 부스 규모로 열려
 
김은정 수습기자 기사입력  2018/11/25 [18:10]

 

▲ 항노화산업의 모든 것을 한자리에 마련한 ‘2018 항노화산업 박람회 · 컨퍼런스’가 지난 23일부터 25일까지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됐다.     © 김은정 수습기자

 

[뉴스쉐어=김은정 수습기자] 항노화산업의 모든 것을 한자리에 마련한 ‘2018 항노화산업 박람회 · 컨퍼런스가 지난 23일부터 25일까지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됐다.

 

이번 박람회는 경상남도와 창원시가 공동주최하고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후원하며 102개사 300개 부스 규모로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이진호(72·) 씨는 요즘 100세 시대라고 하는데 오래 사는 것보다 건강하게 사는 것에 관심이 많다여기엔 건강에 도움 되는 것들이 많이 있어 좋은 같다. 더구나 아들이 좋은 식품들을 사줘서 행복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가족들과 함께 온 김문영(40·) 씨는 항노화박람회라고 해서 어른들만을 위한건 줄 알았는데 아이들과 비누, 머그컵 등을 만들 수 있는 체험이 있어서 즐거웠다특히 아이가 아토피가 심한데 아토피예방 인형극을 통해 좋은 정보를 알 수 있어서 유익했다고 전했다.

 

개막식에는 문승욱 경제부지사, 강민국 도의회 건설소방위원장, 이현규 창원시 제2부시장, 윤경순 한국항노화협회장, 양기정 경남한방항노화연구원장과 항노화산업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 항노화산업의 모든 것을 한자리에 마련한 ‘2018 항노화산업 박람회 · 컨퍼런스’가 지난 23일부터 25일까지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됐다.     © 김은정 수습기자

 

박람회는 항노화 뷰티관헬스관식품관 등 7개 분야 전시장을 비롯해 항노화 세미나, 해외 바이어 수출상담회, 써클링 컨벤션, 항노화 건강 인형극, Lucky Draw(항노화 기프트 바우처 이벤트) 등 다양한 연령층의 방문객을 위한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열렸다.

 

특히, 행사 시작 4회째를 맞은 올해는 경남 항노화산업 시너지 효과를 한층 끌어올리기 위해 박람회와 컨퍼런스를 동시 개최해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정보를 제공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항노화산업 컨퍼런스에서는 항노화 웰니스산업 육성을 위한 학술행사와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성공적 개최 방안을 모색하는 포럼을 개최하는 등 항노화 비즈니스모델 창출과 산관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23일 개막식에 참석한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는 평균수명 증가로 건강한 삶에 대한 기대가 커지며, 항노화산업이 새로운 유망산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경남도는 미래 신성장동력 사업으로 항노화산업을 선정하고 서북부의 한방, 동부의 양방, 남해안의 해양 항노화산업을 집중 육성지원하고 있다. 앞으로도 경상남도가 항노화산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8/11/25 [18:10]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한민국베스트스타상, 배정남 '원래 직업이 모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