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국 > 울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능생 위한 특별 공연 … '천사는 클래식을 듣는다'
울산시립교향악단,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
 
조귀숙 기자 기사입력  2018/11/26 [14:22]

 

[뉴스쉐어=조귀숙 기자] 울산시립교향악단은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 수능생을 위한 ‘천사는 클래식을 듣는다’ 특별 공연을 펼친다.


이번 공연은 학생들의 단체이동에 따른 불편 해소와 학교별 학사일정 편의를 위해 선착순으로 사전 신청한 5개 학교를 방문해 공연장과 같은 무대를 꾸며 시험에 지친 수험생들에게 격려와 수고의 메시지를 음악으로 전달한다.


26일 학성여자고등학교를 시작으로, 27일 우신고등학교, 28일 울산외국어고등학교, 29일 화암고등학교, 30일 학성고등학교 순으로 진행된다.


‘천사는 클래식을 듣는다’란 부제로 펼쳐지는 이번 공연은 헨델의 ‘시바 여왕의 도착’, 주페의 ‘경기병 서곡’ 등 귀에 익숙한 클래식 곡들을 선사한다.


바이올리니스트 지성호(시립교향악단 악장)가 비발디의 사계 중에서 ‘겨울’을 협연한다.


시립예술단 관계자는 “학업과 시험으로 인해 지쳤던 수험생들의 심신을 달래고 꿈과 희망 가득한 미래를 기원하고자 마련했다”며 “짧은 시간이나마 모든 것을 잊고 공연을 즐겼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11/26 [14:22]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한민국베스트스타상, 배정남 '원래 직업이 모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