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국방/외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방부, 서해지구 군 통신 물품 北 제공
지난 6월 열린 장성급군사회담 및 통신실무접촉 상호 합의 내용
 
이세진 기자 기사입력  2018/11/30 [12:31]

[뉴스쉐어=이세진 기자] 국방부가 서해지구 군(軍) 통신선 유지를 위해 각종 케이블 등 관련 물품을 북측에 보냈다. 

 

30일 국방부에 따르면 유관부처 협의해 현재 선로 및 장비의 노후화로 불안정한 서해지구 군통신선 유지를 위해 관련 물품을 지난 29일 북측에 제공했다고 밝혔다.

 

북측에 제공한 물품은 지난 6월 14일 열린 8차 장성급군사회담과 같은 달 25일 열린 통신실무접촉에서 상호 합의한 광·동케이블 전송장비 및 통신관로 등이라고 전했다. 

 

남북군사 당국은 이번 조치를 통해 서해지구 군통신선을 안정적으로 유지해 남북 교류협력 및 접촉·왕래 활성화 등에 필요한 군사적 보장대책을 강구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내다봤다. 

 

국방부는 “앞으로도 동해지구를 포함한 서해지구 군통신선이 안정적으로 유지·관리될 수 있도록 노력을 지속 경주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8/11/30 [12:31]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한민국베스트스타상, 배정남 '원래 직업이 모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