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서 수습기자 기사입력  2019/01/11 [11:43]
욕지도 인근 낚시어선 전복… 12명 구조
2명 실종 3명 의식 없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공=연합뉴스TV 화면 캡쳐]    

 

[뉴스쉐어=강민서 수습기자] 11일 오전 5시쯤 경상남도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됐다.

 

이 선박에는 선장 최모(57·남) 씨와 선원 한 명, 낚시객 12명 등 14명이 타고 있었다고 해경은 전했다.

 

통영해양경찰서는 구조작업 중 무적호 승선인원으로 추정되는 12명을 구조했다. 이들 가운데 3명은 의식이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또한 해경은 출동 가능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해 실종된 2명을 수색 중이다

 

해경 관계자는  “갈치 낚시를 마친 뒤 돌아오는 길에 사고가 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