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주혜 기자 기사입력  2019/01/27 [23:13]
춘천 야산서 산불 발생해 2ha 가량 피해 "건조한 날씨 때문"
오후 3시 30분부터 약 3시간 만에 주불 진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7일 오후 춘천 야산서 산불이 발생했다. [제공=YTN 뉴스캡쳐]  

 

[뉴스쉐어=서주혜 기자] 27일 오후 2시 쯤 강원 춘천시 야산 인근에서 발생한 산불이 임야 2ha 가량을 태우고 약 3시간 만에 진화됐다.

 

소방당국과 강원도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225분쯤 춘천시 신북읍 유포리 야산 인근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를 접수받고, 헬기 8대와 소방인력 239명이 출동했다. 진화는 오후 330분부터 시작됐고, 3시간여 만에 주불이 정리됐다.

 

소방당국은 이번 화재로 임야 2ha 가량이 소실된 것으로 보이며 일부 인력이 남아 잔불을 정리 중이라고 전했다.

 

산림당국은 산불은 야산 옆 도로변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면서 추가조사를 통해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