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9/01/29 [19:06]
한기총 제25대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 당선
218표 중 121표로 55.5% 득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쉐어=박수지 기자]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이 서울 종로구 여전도회관에서 29일 진행한 제30회 정기총회에서 청교도영성훈련원장 전광훈 목사(사랑제일교회)가 제25대 대표회장으로 당선됐다.

 

이날 진행된 대표회장 선거에는 전광훈 목사와 김한식 목사(한사랑선교회 대표)가 후보로 나와 경합을 펼쳤다. 

 

투표 결과 218표 중 96표를 받은 김 목사를 제치고 전 목사가 121표(55.5%)를 얻어 1년간 대표회장직을 수행하게 됐다. 

 

이승만영화제작추진위원회 대표회장과 한국교회연합 교회와나라바로세우기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하고 있는 전 목사는 이날 "이승만 대통령이 세운 기독교 국가인 대한민국을 기독교 입국론에 맞춰 다시 설계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그는 “문 대통령이 과거 존경하는 사상가로 통혁당 간첩단 사건 신영복을 꼽은 것으로 봐  그가 간첩으로 의심된다”고 주장했다.

 

한편 전목사는 지난해 11월 “간첩으로 의심되는 문 대통령에게 대한민국을 맡길 수 없다”는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켰다. 또 지난해 19대 대선 시 특정후보를 지지하는 단체문자를 발송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법정 구속된 바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여자)아이들, 신곡 'Oh my god' 콘셉트 이미지 공개... 새하얀 '라이(Lie)'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