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HWPL, DPCW 3주년 기념식... "손편지로 동참해요"
 
박기호 기자 기사입력  2019/03/14 [18:58]

 

 

14한반도 평화통일 위한 시민사회 역할함께 논의

시민사회, UN 회원국 193개국에 DPCW 결의 촉구 평화 손편지 전해

 

▲ 14일 서울에서 '지구촌 전쟁종식 평화 선언문(DPCW)' 3주년 기념식이 열리고 있다. [제공=HWPL]  

 

[뉴스쉐어=박기호 기자] UN ECOSOC(경제사회이사회) 산하 NGO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대표 이만희, 이하 HWPL)14일 오후 서울 잠실에서 지구촌 전쟁종식 평화 선언문(DPCW) 3주년 기념식을 개최해 DPCW 평화 국제법 제정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이날 행사는 전쟁종식 평화 선언문(DPCW) 공표 3주년을 기념해 국내외 정치, 사회, 교육, 종교 등 분야별 전문가와 시민 등 2만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1부 행사는 특별영상시청, 개회사, 경과보고, 축사, 기념사, ‘평화 손편지낭독 등으로 진행됐으며, 2부 행사는 한반도 평화 통일과 남북 교류를 위한 시민사회의 역할강연으로 진행됐다.

 

이날 HWPLDPCW 1038항을 UN에 상정하기 위해 노력한 활동 결과와 DPCW에 대한 국제 사회 지지현황을 참석자들에게 공유했다.

 

HWPL 이만희 대표는 기념사를 통해 지구촌 전쟁종식 짓고 평화를 이루어 후대에 유산이 되게 하고자 지구촌을 30번이나 돌았다. 각국의 전·현직 대통령, 법원장들, 국회 의장, 대학 총장 등 다양한 사람들을 만났지만 단 한 사람도 전쟁을 원하지 않았다. 이들과 전쟁 없는 평화세계 이루자고 약속하기 위해 대한민국에서 지난 2014년 만국회의를 열었던 것이라며 HWPL의 평화 행보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어 만국회의에서 국제법 제정할 것과 각 종교가 하나 될 것을 약속했다. 이후 2016DPCW 1038항이 선포됐다. 현재 시민사회와 각계각층 지도자들이 현직 대통령에게 DPCW 지지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면서 “DPCWUN총회 결의안에 상정해 법적 구속력 있는 법으로 만들고, 지구촌 전쟁종식이라는 한 틀 안에서 한마음 한뜻으로 평화로운 세계를 이뤄가자고 말했다.

 

▲ 14일 서울에서 '지구촌 전쟁종식 평화 선언문(DPCW)' 3주년 기념식이 열리고 있다. [제공=HWPL] 


대한민국 헌정회 이윤수 고문은 축사에서
오늘 이 자리를 통해 대한민국 뿐 아니라 세계 각국에서 평화를 갈망하고 있다는 것을 봤다"며 "평화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것인지 이 자리에서 느꼈고, 평화 운동에 함께 동참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HWPL 국제법제정평화위원회 의장이자 인도 변호사 연합회 프라빈 파렉 대표의 축사도 이어졌다.

 

그는 국제법제정평화위원회는 DPCW를 작성하기 위해 구성됐으며, 각 대륙에서 전쟁을 종식 시키고 세계 평화 이루는 데 뜻을 두고 있는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평화위원들은 이 DPCW를 어떻게 유엔에 상정할 수 있을지 논의했다"면서 "이를 위해 HWPL은 각국 대표에게 평화의 손편지를 보내고 있다. 편지는 각국 원수들이 DPCWUN에 상정할 수 있도록 호소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오늘은 전 세계적인 평화를 이루기 위한 노력에 있어 중요한 날로 기억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특히 HWPL 회원과 각 분야 전문가, 시민사회 네트워크 등은 UN 회원국인 193개국 정상에게 DPCW 제정을 촉구하는 평화 손편지 캠페인(Peace Letter)'에 참여해 세계 평화를 위한 공동 행동에 나서기도 했다.

 

한편, 기념식 당일 오전 HWPL 국제법제정평화위원회는 롯데타워 호텔서 DPCW를 대학, 교육기관 등에서 교육할 수 있는 커리큘럼을 마련하기 위한 회의를 가졌다. 이후 기자회견에서는 DPCW가 한반도와 국제사회에 끼칠 영향에 대해 전했다.

 


기사입력: 2019/03/14 [18:58]  최종편집: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9 F/W 서울패션위크' 임수향, 드래스코드는 블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