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9/03/20 [20:26]
文대통령, 문형배·이미선 판사 헌법재판관 지명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인사청문회 거쳐 결과 보고서 채택 후 임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0일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문재인 대통령이 새 헌법재판관 후보자로 문형배·이미선 판사를 지명했다고 밝혔다. 두 후보자는 내달 퇴임하는 조용호·서기석 재판관후임으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인사청문회를 거쳐 결과 보고서가 채택되면 임명된다.   [제공=연합뉴스TV 캡처]

 

[뉴스쉐어=박수지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내달 새롭게 임명될 헌법재판관 후보자를 지명했다. 

 

20일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헌법재판관 후보자에 문형배(54) 부산고법 수석부장판사와 이미선(49)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를 지명했다고 밝혔다. 

 

두 후보자는 내달 19일 퇴임하는 조용호·서기석 헌법재판관 후임으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인사청문회를 거쳐 결과 보고서가 채택되면 국회 동의 절차없이 임명된다. 

 

문형배 판사는 사법연수원 18기로 부산고법 부장판사, 부산가정법원장, 창원지법 부장판사 등을 지냈다.

 

사법연수원 26기인 이미선 판사는 수원지법 부장판사, 대법원 재판연구관, 대전고법 판사 등을 역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쉐어
  • 도배방지 이미지

더보이즈, 데뷔 첫 유럽 4개국 투어 ‘DREAMLIKE’ 돌입, 첫 공연지 ‘독일’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