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선주 수습기자 기사입력  2019/04/10 [19:12]
인천대공원 벚꽃축제 ‘벚꽃 은하수’
오는 12일부터 인천대공원 벚꽃터널 야간 레이저쇼 진행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공=인천시청]   

 

[뉴스쉐어=장선주 수습기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오는 12일부터 18일까지 일주일간 백범광장 입구에서 어린이 동물원까지 이어지는 벚꽃터널에 발광다이오드(LED)조명 등을 설치해 ‘벚꽃 은하수’ 레이저쇼를 연출할 계획이다.

 

인천대공원 벚꽃터널은 수령 40년 이상의 대형 왕벚나무 800여 그루가 약 1.2km에 걸쳐 서있어 수도권 일대의 대표적인 벚꽃 명소로 꼽힌다.

 

매일 밤 10시 30분까지 벚꽃에 조명 효과를 입혀, 떨어지는 꽃비와 함께 은하수가 쏟아질 것 같은 환상적인 분위기의 야경이 펼쳐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시는 지난 3월까지 튤립, 수선화, 루피너스 등 50여 종을 호수정원, 향기정원 등 공원 곳곳에 식재해 시민들이 봄꽃을 만끽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ewsShare 뉴스쉐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때이른 더위, 나무 그늘이 최고